“그걸 왜 나한테 말해” 주변에서 자꾸 이혼고민 상담해달라고 한다는 싱글맘 배우

부부사이의 이혼, 쉽지 않은 결정인데요. 최근 싱글맘의 대표이미지로 불리는 배우가 고충을 털어놨습니다.

2003년 MBC 드라마 ‘대장금’의 ‘이연생’ 역할을 맡으며 배우로서 크게 주목받은 박은혜는 2008년 4세 연상의 사업가인 남편과 결혼, 2011년 쌍둥이 아들을 출산했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결혼 10년만인 2018년 이혼 소식을 전한 그녀. 싱글맘이 되어 두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는데, 지난 2020년 방송을 통해 이혼를 비롯해 혼자서 아이를 키우는 괴로움과 재혼에 대해 솔직하게 고백하기도 했습니다.

당시 박은혜 소속사 측은 “박은혜씨는 남편과 서로 가치관의 차이로 여러 시간 고민한 끝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고 이혼 소식을 전했습니다.

박은혜는 최근 ‘우다사’에서도 이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언급했다. 박은혜는 “가치관 차이 때문”이라며 “짐이 너무 무거웠다.

‘아이가 없었다면’ ‘남편이 없었다면’ 등의 생각이 자꾸 들었다. 결국 아이들이 없을 수는 없으니까 남편이 없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이혼을 결심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아이들의 양육은 박은혜가 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은혜는 SNS(사회연결망서비스)를 통해 싱글맘 일상을 공개하고 있습니다.

박은혜는 “제가 헤어짐을 겪은 후 주변 분들이 저에게 이혼 고민을 잘 얘기했다”며 “저는 헤어지지 않는 쪽으로 많이 설득을 했고,

그 후 잘 지내는 경우가 몇 번 있었는데, 그래서 이혼 상담을 유튜브로 만들까 생각도 했었다. 제가 하고 싶던 프로그램이 만들어진것 같아 너무 기쁜 마음”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아무래도 이혼 경험이 있다보니 지인들이 평소 박은혜에게 이혼에 관한 고민을 잘 얘기한다고 하는데, 그런 경우에는 보통은 헤어지지 않는 쪽으로 설득을 많이 한다고 합니다.

실제로 자신과 이야기를 나눈 후에 잘사는 경우들이 여러 번 있다보니 이혼 상담을 주제로 한 유튜브 채널을 개설할까 생각도 했었다는 박은혜. 새 예능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의 새 MC로 발탁됐습니다.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는 박은혜와 함께 전문가들이 갈등 관계에 놓인 부부들의 위기를 진단, 이들에게 공감하며 함께 해결하는 과정을 지켜보는 SBS플러스의 새 예능 프로그램.

박은혜는 자신이 하고 싶었던 프로그램이 생겨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으며,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위기에 처한 부부들에게 진솔하고 현실성 있는 조언을 할 예정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오는 12월 첫 방영 예정입니다.

박은혜는 최근 목소리만으로 연기하는 오디오 무비 ‘리버스’에 참여했으며, ‘환혼’의 속편인 ‘환혼: 빛과 그림자’를 통해 또 한 번 카리스마 넘치는 진호원의 원장 ‘진호경’ 역할로 다시 돌아올 예정입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죽고싶습니다” 수억원대 전세사기 당했다는 유명연예인

📌 “이게 레전드네” 미혼인줄 알았는데 7살 딸까지 있다는 9등신 배우

📌 “내 얼굴이..”수술후 안면마비 부작용 고백한 미스트롯 가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