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시청률 60% 드라마 여신” 야인시대 ‘나미꼬’ 충격적인 최신 근황 전해졌다

누구나 한번쯤은 봤을법한 ‘야인시대’ 남자배우들 사이에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던 여배우가 있습니다. 바로 배우 이세은인데요.

이세은은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드라마 ‘야인시대’에서 나미꼬 역을 맡아 많은 인기를 얻었는데요다. 2015년 결혼하여 작품 활동을 하지 않아 근황을 궁금해하는 사람이 많았습니다. 그녀가 어떻게 살아왔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나미꼬, 이세은

이세은은 1999년 MBC 28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습니다. 아버지는 MBC 기자 출신으로 국회 공보관을 역임하고, 어머니는 대구 MBC 아나운서 출신으로 1960년대 대구 MBC ‘한밤의 음악 편지’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한 것으로 밝혀져 많은 화제를 모았습니다.

이세은은 막내로 태어나 어린 시절 가족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했다고 합니다. 그녀가 연기자를 한다고 했을 때 부모님이 반대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막상 연기자의 길에 섰을 때는 어머니가 발음 교정을 도와줄 정도로 많은 도움을 주셨다고 합니다.

2000년 영화 ‘해변으로 가다’로 얼굴을 알리기 시작하고, 2002년 SBS 드라마 ‘야인시대’의 나미꼬로 전 국민적인 관심을 받았습니다.

3년만에 일약 스타덤에 올려준 작품들

이세은은 고전 미인의 대명사 ‘나미꼬’역으로 스타 반열에 올랐습니다. 그녀는 당대 최고 인기 예능인 MBC ‘강호동의 천생연분’에 출연해, 당시 타 방송사 캐릭터에 대해 말하지 않는 암묵적인 관행을 깨버리고 나미꼬라는 캐릭터로 활약했습니다.

당시 이세은의 인기가 어느 정도였을지 짐작할 수 있습니다. 이후에는 인기 드라마 ‘대장금’에도 출연하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또한, 사극 드라마 ‘연개소문’과 ‘근초고왕’ 등 굵직한 대작에 출연하여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영화 ‘여고괴담’과 더불어 많은 공포 영화 시리즈를 탄생하게 한 공포 영화 ‘분신사바’에도 주연으로 출연했습니다. 이세은은 큰 눈과 또렷한 이목구비로 공포스러운 분위기를 더해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돌연 결혼발표, 이유가..

2015년 이세은은 금융업에 종사하는 3살 연하의 남성과 결혼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자세히 살펴보니 이세은의 남편은 부국증권 오너 일가로 밝혀졌습니다. 남편은 부국증권의 김중건 회장의 동생 김중명의 장남 김영윤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세은은 한 예능에 출연하여 결혼하게 된 계기를 밝혔습니다.

그녀는 ‘처음부터 결혼을 전제로 만났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세은과 남편이 연애하고 있을 때 아버지께서 돌아가시는 힘든 일을 겪었다고 합니다. 그런 힘든 일을 겪다 보니 자연스럽게 결혼을 생각했던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남편에 대해 항상 그 자리에 있는 스타일이고, 만나면 항상 이야기를 잘 들어주는 사람이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자신이 ‘지금 볼까?’라고 이야기하면 ‘그래’라고 답해준 것이 가장 좋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세은은 결혼 1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자신의 SNS에 둘째를 임신했다고 12월에 출산 예정이라 밝혀 화제가 되었습니다.

결혼후 활동중단, 이후..

이세은은 결혼 후 2019년까지 5년간 아무런 방송 활동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MBC 예능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에 깜짝 출연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오랜만에 방송 출연에 많은 사람이 출연 소식에 반가워했습니다.

무대 위에서 눈물을 보이는 이세은을 보며 많은 사람이 안타까워했습니다. 그녀는 개인 SNS를 통해 처음 출연 제의가 들어왔을 때 ‘노래를 못 부르는데 어떡하지’와 ‘재밌겠다’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습니다.

또 ‘무대 위에서 왜 울었냐고 친구들도 많이 물어봤다.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선다는 사실 자체가 자신에게는 굉장히 감동적이고 벅차올랐다’라고 전했습니다. 사실상 첫 번째 복귀 스케줄이라 감회가 남달랐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리고 많이 긴장했는데 환호를 많이 해줘서 감사했다고 전했습니다.

결혼 이후, 출산과 육아를 거치며 5년간의 공백을 깬 활동이라 많은 사람의 이목이 집중되었습니다. 간간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동을 계속해왔습니다.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의 출연 소식이 알려져 많은 관심을 모았습니다.

개인 SNS를 통해 임신 사실을 알리며, 출산 준비하는 근황을 전했습니다. 최근에는 건강하게 둘째 딸을 출산한 것이 밝혀졌습니다.

깜놀할 근황과 속내

이후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습니다. 이날 캠핑장에 연기 스승인 배우 이재용을 초대했습니다. 이재용은 “그동안 연기가 그립지는 않았냐”고 물었다. 그러자 “엄청 그리웠다. 5년 쉰 거 같다. 얼마 전에 ‘복면가왕’ 출연했는데 예전 같으면 노래하는 게 떨려서 못했을 거다.

근데 5년 만에 섭외가 오니까 반가웠다. 출산 후 회복도 필요하고 아무래도 아이가 태어나니까 아이 우선으로 선택하게 됐다.

경단녀가 됐다가 돌아왔을 때 낯설기도 하면서 뭔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반가움과 여러 가지 복잡한 생각, 엄마로서 일터에 돌아온 느낌도 다르고 그래서 눈물이 막 났던 거 같다”고 전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