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집착이 대단하네” 첫눈에 반한 여자 이름이 궁금해서 미니홈피 4시간이나 뒤졌다는 남자연예인

첫눈에 반한 여성 이름이 궁금해서 미니홈피 4시간 뒤지던 연예인이 있습니다,

그는 끝내 연을 맺어 결혼식을 올린 후 기러기 아빠로 살아가게 되는데, 그의 현재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방송인 정형돈이 새해를 맞이해 다이어트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지난 30일 정형돈은 자신의 유튜브를 통해 “다이어트를 늦게 시작했다. 5월 11일 복싱장에 등록했고, 첫 몸무게가 103.2kg이었다. 여러분이 걱정을 많이 해주실 때였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첫날 점심으로 현미밥에 반찬을 먹었다”며 다이어트 일지를 따로 만들어 식단을 관리했다며 일지를 낭독해나갔습니다.

해당 식단 관리로 현재 몸무게가 91.7kg으로 약 12kg 감량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정형돈은 계속 늘어나는 체중으로 대중들로부터 여러 차례 건강에 이상이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습니다.

이에 그는 다이어트를 새해 목표로 설정하여 다이어트 실패 시 구독자 10명을 뽑아 뺨을 맞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2009년 방송작가 한유라와 결혼한 정형돈은 2012년 쌍둥이 딸을 품에 안아 많은 이들로부터 축하받았습니다.

현재 아내와 쌍둥이 딸은 교육을 위해 현재 하와이에서 거주 중입니다.

정형돈은 과거 아내와 인연이 닿게 된 계기에 대해 “아내가 방송작가였을 때 처음 만나게 됐다”며 “다른 직원이 ‘유라야’라고 부르는 소리를 듣고 이름을 알게 됐지만 성을 물어보면 이상하게 생각할 것 같아서 물어보지 못했다”며 운을 뗐습니다.

이어 “그래서 모든 성의 미니홈피를 다 찾아봤다. 결국 네시간 만에 ‘유라’라는 이름의 미니홈피를 뒤져 성이 한 씨라는 것을 알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이후 정형돈은 방송작가에게 여러 차례 편지를 보내며 자신의 진심을 표현해왔다고 합니다.

방송작가 한유라와 끝내 백년가약을 맺게 된 정형돈은 과거 2001년 삼성전자에 퇴사해 2002년 KBS 공채 개그맨이 된 바 있습니다.

‘개그콘서트’에 출연했던 그는 MBC ‘무한도전’ 초창기 멤버로 발탁돼 인생의 전환점을 맞이했습니다.

특유의 예능감으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의 MC로 활약하던 그는 데프콘과 함께 ‘형돈이와 대준이’라는 듀오 그룹으로 음악 활동도 병행해왔습니다.

그러다 정형돈은 2015년 불안장애로 인해 모든 방송 스케줄을 중단해 걱정을 자아냈습니다.

이후 회복에 전념해 최근 복귀에 성공했고, 현재 정형돈은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JTBC ‘뭉쳐야 찬다2’,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에 출연하고 있습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겉멋 들까봐 안해요” 행사 섭외 1순위 가수가 절대하지 않는다는 이 행동

📌 “다단계부터 이혼까지” 재산 0원으로 해외이민까지 갔던 연예인의 깜짝 놀랄 근황

📌 “국내 도입 시급” 사실상 사형이라는 이웃나라의 음주운전 처벌수준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