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진짜 레전드 그자체” 재수해서 연세대갔는데, JYP가 첫눈에 반해 캐스팅된 여대생의 소름돋는 근황

여기 SKY 출신 연예인이 있습니다. ‘엄친딸’이라는 수식어를 가지고 있습니다. 학창시절부터 공부만했던 그녀, 우연한 기회로 JYP에 스카웃이 되었다고 하는데요.

공부만 하던 그녀가 어떻게 캐스팅이 된걸까요? 놀라운 캐스팅이유, 지금 알아보겠습니다.

엄친딸의 정체

박규영은 부산외국어고등학교를 졸업 후 재수를 통해 연세대학교 의류환경학과에 진학했습니다.

화려한 성적표를 가진 그는 갑작스러운 배우 데뷔에 대해 ‘단순한 호기심’이었다고 말했습니다.

JYP에 캐스팅된 이유

박규영은 “공부를 되게 열심히 했다. 공부를 열심히 하다 보니 좋은 고등학교에 갔고, 그러다 보니 대학교에 갔는데 길을 잃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특정한 꿈이 없어 내가 하고 싶은 게 뭘까 고민하던 와중에 잡지 쪽에서 우연히 제 계정을 보고 화보 촬영을 해보지 않겠냐고 제안을 주셨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박규영은 ‘대학내일’의 표지모델로 발탁되면서 인생의 전환점을 맞게 되었습니다.

“배우가 될 거라곤 전혀 생각해 본 적이 없었다”는 박규영은 ‘대학내일’ 모델 활동 이후 JYP엔터테인먼트의 캐스팅 제안을 받고 배우 연습생으로 들어가게 됩니다.

박규영은 배우 지망생이 아니어서 준비 없이 현장에 투입됐지만 “오히려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부족한 상태에서 현장에 투입됐는데 그게 재밌더라. 모르는 것도 많아서 배우고 싶었고, 잘해보고 싶었다. 많은 역할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습니다.

단순한 호기심으로 연기 판에 뛰어든 박규영은 점차 연기에 진심을 쏟게 되었습니다.

닮은꼴이 누구?

닮은 꼴로 배우 조은지, 가수 최정윤, 배우 변요한 등이 많이 거론되었는데, 이중 유일하게 닮은꼴 이성 배우인 변요한과는 같은 사람엔터테인먼트 소속이기도 합니다. 라붐의 솔빈과 친분이 있다고 합니다.

작품마다 캐릭터에 맞게 잘 녹아드는 게 큰 특징입니다. 드라마마다 분위기나 말투, 어조가 다 다릅니다.

특히, 사이코지만 괜찮아의 남주리를 기준으로 전작들과 차이가 상당히 큽니다. 이는 머리 스타일 변화와 캐릭터들 간 성격 차이가 큰 역할을 했습니다. 작품 관련 유튜브 클립 영상을 보면 동일 인물 맞냐는 댓글이 상당수인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더불어 인터뷰 중 위와 같은 반응[14] 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넷플의 딸

넷플릭스와 매우 인연이 깊은 배우입니다. 스위트홈 시리즈를 시작으로 셀러브리티, 오징어 게임 시즌 2까지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에 여럿 캐스팅되었으며, 그 외 케이블 드라마의 경우에도 JTBC/tvN 작품이 많다 보니 넷플릭스에 올라온 드라마가 꽤 있습니다. 남자 배우 중에 송강, 박해수가 있다면 여배우 중에서는 박규영이 있다고 할 정도입니다.

스위트홈에서 베이시스트 윤지수 역을 맡았습니다. 첫 등장은 베이스를 연주하는 장면이었는데 대역을 쓰지 않고 본인이 직접 3개월 동안 레슨을 받아서 연주했습니다. 그리고 윤지수의 주 무기인 야구를 잘 표현하기 위해 야구장에서 연습하고 액션스쿨에서도 배웠다고 합니다.

드라마 전에는 야구를 해본 적이 없다고 합니다.1 2 그리고 작중 윤지수에게 온갖 시비와 막말을 일삼는 이은유와는 2살 터울로 설정되어 있는데 담당배우 고민시도 본인보다 2살 어립니다.

최신근황

이렇게 경험을 쌓던 박규영은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스위트홈’, ‘악마판사’, ‘달리와 감자탕’을 통해 인지도를 높이며 필모그래피를 탄탄히 쌓아갔습니다.

최근에는 ‘셀러브리티’에서 주인공 서아리 역을 맡아 130만 명의 팔로워를 거느리는 유명 셀럽을 연기 중입니다.

거기에 더불어 전 세계인의 기대작 ‘오징어 게임2’의 캐스팅 소식까지 전해왔습니다.

박규영은 ‘오징어 게임2’ 촬영을 앞두고 “부담이라면 부담이지만, 제가 할 수 있는 건 캐릭터를 책임감 있게 연기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각오를 다졌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