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비혼 아니었어?” 이효리 프로듀서출신 래퍼, 12살 연하 000과 결혼발표!

평생 결혼안할줄 알았는데..

한 가수이자 프로듀서가 무려 12살 연하 여친과 결혼소식을 전했습니다.

대체 누구일까요?

저 결혼합니다!

래퍼이자 프로듀서로 잘 알려진 낯선(본명 백명훈, 41)이 결혼 소식을 전했습니다.

낯선은 2월 3일 서울의 한 웨딩홀에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합니다.

예비 신부는 1995년생 플라잉요가 강사로, 낯선과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편입니다. 두 사람은 약 1년 동안의 연애 끝에 결혼을 결심했습니다.

낯선은 어렸을 때부터 음악에 관심이 많았습니다.

피아노와 바이올린을 배우며 음악적 소양을 쌓았고, 고등학교 시절에는 밴드 동아리에서 드럼을 치고 댄스 동아리에서는 랩을 했습니다.

고등학교 2학년 때는 친구와 함께 팀을 결성해 본격적으로 음악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대학에 입학한 후에는 휴학을 결정하고 대전의 클럽 아폴로에서 크루로 활동하며 K-caro라는 그룹으로 데뷔했습니다.

이효리와의 인연

2008년 이효리의 ‘U-Go-Girl’에 랩 피처링으로 참여하며 대중에게 널리 알려졌으며,

그해 솔로 가수로도 데뷔했습니다. 낯선의 결혼 소식은 많은 팬들에게 축하받으며, 그의 앞날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바랍니다.

2009년, 낯선은 두 번째 싱글 ‘낯선의 해피페이스’를 발표해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이어 2010년에는 정규 앨범 ‘Nassunova’를 선보였고, 이 앨범에 수록된 ‘Random’은 20명 이상의 래퍼들이 참여해 명곡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후 낯선은 작곡과 프로듀싱에 더욱 집중하며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특히 낯선은 혼성 그룹 카드(KARD)의 프로듀싱을 맡아 그들의 데뷔부터 함께 작업했습니다.

그의 뛰어난 프로듀싱 능력은 카드가 성공적으로 데뷔하고 안정적인 활동을 이어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주었습니다.

닉네임 의미

낯선의 예명은 친구가 지어준 것으로, ‘랩하는 낯선 사람’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고 합니다.

처음 보는 사람에게 낯을 가리는 성격과 새롭고 신선한 음악을 추구하는 그의 의지를 반영해, 한국어로 이 예명을 짓게 되었습니다. 낯선은 이 예명을 통해 자신만의 독특한 음악적 색깔을 대중에게 선보이고자 하는 포부를 가지고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