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이게 말이 돼?!” 키가 167인데, 다리길이만 1m넘는 여자연예인

키가 167인데 다리길이가 1M가 넘는 여자연예인이 있습니다.

완벽한 몸매의 소유자, 누구일까요?

2013년

선미는 2013년 ’24시간이 모자라’로 솔로 가수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그녀는 특히 짧은 헤어스타일과 핫팬츠를 입어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길고 늘씬한 다리는 그녀의 패션과 퍼포먼스를 더욱 돋보이게 했고, 많은 K팝 팬들은 선미의 콘셉트를 ‘신의 한 수’라고 평가하며 솔로 가수로서의 가능성을 인정했습니다.

선미의 다리 길이는 유난히 길기로 유명합니다. 2017년에는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발바닥부터 골반까지의 길이가 110cm임을 확인했으며, 같은 해 ‘아는 형님’에서는 키 171cm인 모델 장윤주와의 골반 높이가 비슷함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러나 선미의 키가 167cm임을 고려할 때 다리 길이가 몸의 3분의 2를 차지한다는 것에 대한 논란이 있었습니다.

다리길이 대박

이에 대해 다음해 ‘섹션 TV 연예통신’에서 맨발로 다시 측정한 결과, 다리 길이가 105cm로 나타나 이전 측정보다 5cm 줄어든 것으로 최종 인증되었습니다.

선미의 다리 길이가 1m가 넘는다는 사실은 많은 사람들에게 부러움을 자아냈습니다. 그녀는 연예계에서 대표적인 44 사이즈의 소유자로, 이전에 매우 마른 모습에서 9kg을 증량하여 건강하고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변신했습니다. 이 변화로 인해 ‘워터밤 여신’이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이러한 외모 변화로 가슴 성형설에 시달렸던 선미는 “성형수술을 하지 않았다. 뭐 그렇게 크지도 않다”라고 여유롭게 대응하며 베테랑 스타로서의 여유를 보여주었습니다.

선미는 걸그룹 출신 중 가장 성공한 솔로 가수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꾸준히 활동을 이어오면서, 최근에는 6월 13일에 신곡 ‘Balloon in Love’를 발매했습니다. 올여름에는 워터밤 행사에도 참여할 예정이며, 원조 워터밤 여신으로서의 면모를 과시할 계획입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