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상남자식 소개팅” 아나운서 소개해줬는데, 첫만남서 졸리다고 먼저 나가버린 남자배우

“너무 졸린데, 먼저 일어날게요”

과거 아나운서와의 소개팅에서 졸리다며 자리 떠났다는 남자배우가 있습니다. 우리에겐 친근한 예능이미지로 알려진 배우인데요.

그는 현재 12세 연하 첼리스트와 결혼해 단란한 가정을 꾸리고 있는데, 그의 근황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배우 신현준이 54세에 낳은 늦둥이 딸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신현준이 스페셜 MC로 자리를 함께했습니다.

특히 54세에 늦둥이 딸을 얻게 됐다는 신현준의 말에 MC 서장훈은 “롤모델”이라며 희망을 발견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날 신현준은 늦둥이 딸을 언급하면서 “안긴 순간부터 다르다. 너무 소중해서 매일 감사한 기분”이라며 소회를 밝혔습니다.

또한 딸을 가졌을 당시 초음파에서 ‘고추’를 발견해 아들로 오해했었다는 신현준의 고백에 모두 “코를 잘못 봤나”라고 추측해 웃음을 안기기도 했습니다.

이때 서장훈은 늦은 나이에 늦둥이를 가진 신현준을 향해 “딸이 태어난 순간 코부터 확인했다는데 사실이냐”고 물었습니다.

이에 신현준은 “아들 때도 코부터 확인했다. 딸이다 보니 더 신경 썼다”면서 “저도 ‘제발 코는 엄마 닮아라’라고 했다. 다행히 안 닮았다”고 전해 웃음을 유발했습니다.

신현준은 지난 2013년 12세 연하의 첼리스트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습니다.

한편 현재 아내와 결혼하기 이전에 신현준은 과거 아나운서와의 소개팅 일화로 대중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바 있습니다.

신현준의 절친인 정준호는 한 인터뷰에서 “사실 신현준 형은 소개팅을 주선하면 마음에 들지 않는 경우, 졸린다며 자리를 지키지 못한다”고 말해 폭로했습니다.

옆에 있던 이하정 또한 “소개해 주고 싶은 사람이 있어서 신현준과 소개팅 자리를 마련했는데, 그냥 졸린다면서 가시더라”라고 고백했습니다.

이에 소개팅 상대에 대한 질문에 아나운서와의 소개팅이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한편 신현준은 지난 1990년 영화 ‘장군의 아들’로 데뷔하여 ‘바람의 아들’, ‘1.5’, ‘은행나무침대’, ‘천국의 계단’, ‘바보엄마’, ‘각시탈’, ‘울랄라부부’, ‘퇴마록’, ‘비천무’, ‘킬러들의 수다’, ‘맨발의 기봉이’ 등 다수의 드라마 및 영화에 출연한 바 있습니다.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함으로써 로맨스, 액션, 코믹 등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유하고 있는 배우 신현준은 KBS2 ‘연예가중계’ MC 활동 이후로 인덕대학교 방송연예과 부교수로 임용되어 학생들을 지도해오고 있습니다.

최근 신현준은 오는 2월에 개봉되는 영화 ‘살수’에서 주연으로 출연해 독보적인 카리스마와 액션 연기의 정점을 선보일 것이라고 예고하기도 해 대중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렸습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그걸 왜 나한테 말해” 주변에서 자꾸 이혼고민 상담해달라고 해서 짜증난다는 싱글맘 여배우

📌”에이 거짓말이지?” 본인이 모태솔로라고 고백한 여자연예인 5명..누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