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요즘같은 시대 애국자” 속도위반으로 혼전임신후 결혼한 연예인 커플 TOP.3

자신들 삶을 스스로 책임지기로 결심해 사랑의 결실을 받아들이고 결혼해 행복하게 살고 있는 스타들이 있습니다.

최근 출산과 결혼이 곤두박질 치는 상황에서 진정한 애국자라고 불리는 연예인들, 누구인지 제대로 만나보겠습니다.

이제는 말할수있다

권상우(1976)와 손태영(1980)은 지난 2008년 결혼해 이듬해 2월 첫 아들 룩희를 낳았습니다. 결혼 발표 당시 손태영의 임신설이 제기되었으나 극구 부인하며 ‘2세는 최대한 빨리 갖겠다.’라고 말하기도 했는데요.

이후 권상우는 ‘속도위반 때문에 손태영과 결혼했다는 소리를 듣기 싫어서 임신 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지난 2009년에는 MBC ‘무릎팍 도사’에 출연해 혼전 임신에 대한 비하인드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권상우는 ‘손태영씨는 몰라도 저는 솔직히 계획하고 있었다.’라며 손태영이 임신 사실을 알렸을 때도 ‘좋아서 막 웃었다.

저희는 축제 분위기였다.’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두 사람은 배우 김성수의 소개로 만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프로포즈 당시 권상우가 더 많이 울어 손태영이 달래줬다고 하네요. 현재 부부는 2015년 1월 딸 리호를 낳아 1남 1녀를 두게 되었습니다.

동갑내기 결혼하기

장동건, 고소영은 72년생 동갑으로 지난 2010년 5월 결혼해 같은 해 10월 첫 아들을 출산했습니다. 지난 2012년 7월 고소영이 SBS ‘힐링캠프’에 출연해 혼전 임신에 대한 비하인드를 밝히기도 했는데요.

고소영은 ’35세가 넘어가면 임신부가 더 많은 검사를 하게 된다. 노산이라 다급했다. 백호랑이 해였던 것도 그렇고 나와 같은 천칭자리인 것도 좋아서 아이를 낳아야겠다고 생각했다. 계획적으로 임신을 했다.’라고 전했습니다. 더불어 임신 사실을 전하자 장동건이 담담하게 ‘뭘 어떡해. 좋은 일인데.’라며 차분하게 반응했다고 하는데요.

한편 장동건, 고소영은 오랜 시간 친구로 지내다 연인으로 발전했습니다. 힐링캠프 출연 당시 고소영은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고소영은 ‘1992년 같은 해 데뷔해 친구처럼 지내다가 1999년 영화 ‘연풍연가’로 호흡을 맞췄다.’라며

‘그렇게 좋은 친구로만 지내다 2007년 미국에 가게 됐는데 당시 영화 촬영 때문에 미국에 체류하던 장동건과 식사를 하게 됐다. 오랜만에 보니 갑자기 새로운 사람을 만난 것처럼 가슴이 막 떨렸다.’라고 밝혔는데요.

당시 장동건은 할리우드 영화 촬영 지연으로 지쳤고 고소영도 배우로서 슬럼프를 겪은 때였다고 하네요. 이후 고소영은 한국으로, 장동건은 촬영차 뉴질랜드로 떠나면서 장동건이 고소영을 생각하니 갑자기 가슴이 뛰면서 눈물이 날 것 같다고 고백했다고 합니다. 그렇게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연인으로 발전했고 현재는 2014년 딸 장윤설 양을 낳으며 슬하에 1남 1녀를 둔 부부가 되었습니다.

선남선녀의 정석

원빈(1977)과 이나영(1979)은 지난 2015년 5월 결혼해 같은 해 12월 득남하였습니다. 두 사람은 결혼 전후 임신설이 제기되었으나 이를 부인하고 결혼했는데요.

결혼 2개월 만에 임신 사실을 발표했습니다. 이에 대해 매체에서는 ‘당시 광고 문제를 해결해야 해 원치 않은 타이밍에 공식 발표되는 것이 꺼려졌을 것이다.’라고 예측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원빈과 이나영은 2011년 이나영이 원빈과 같은 소속사로 옮기며 만나게 된 후, 2012년 8월부터 교제해 온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2013년 7월 열애 보도 전문 ‘디스패치’를 통해 열애설이 단독 보도되며 이슈가 되기도 했습니다.

특히 두 사람은 강원도 정선에서 치른 결혼식도 큰 화제가 되어 ‘스몰 웨딩’ 열풍을 불러오기도 했는데요.

최근에는 이나영이 가정에서 산후조리를 한 것이 밝혀져 또 한번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일반적.으로 높은 가격의 호화 조리원을 선택해 이슈가 되는 스타들과는 다른 선택이었는데요.

대신 원빈이 부모님께 선물한 루트하우스를 산모와 아기에 맞게 재구성하여 적절한 환경을 조성했다고 합니다.

특히 잔디로 꾸민 2층 정원은 외출을 하지 않고서도 집 안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하니 웬만한 조리원보다 나을지도 모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