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게핀 꽃이 아름답다…’ 37살에 신인상 탄 대세 배우의 반전 과거

최근 오징어게임으로 자신의 이름은 물론 인기까지 빠르게 오르는 배우가 있습니다. 다소 늦은 데뷔지만 탄탄한 연기력으로 인정받은 박해수가 그 주인공인데요. ‘늦었다고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