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여보, 하고 싶은대로 해” 출산하고 일하고 싶다고 하자, 남편이 직장 퇴사하고 가사와 육아 전담했다고 밝힌 여자연예인

“여보, 나 일하고 싶어” 아이를 낳고 사회생활 복귀를 희망한 여자연예인, 남편은 본인이 다니던 회사까지 그만두고 내조를 한다는데요.

이 감동스러운 사연의 주인공, 누구인지 알아보겠습니다.

KBS 공채 24기로 간판 예능인 ‘개그콘서트’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안소미. 빼어난 미모에 능청스러운 연기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으며 지난 2018년 결혼해 같은 해 딸을 출산했습니다.

현재는 아들까지 두 자녀를 둔 안소미. 결혼 전부터 친한 오빠 동생 사이었던 남편과 연애를 시작한지 3일만에 동거를 시작했는데, 다름 아닌 안소미를 예뻐한 시어머니가 그의 집으로 아들의 짐을 다 올려보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결혼 후 안소미는 만삭의 몸으로도 활동을 이어가는가 하면, 출산 후에도 베이비시터를 구하지 못해 이제 갓 100일이 된 딸을 업고 방송국으로 출근, 무대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결국 안소민의 남편은 일을 하고 싶다는 아내를 위해 다니던 회사를 퇴사했으며 육아와 가사를 전담하기로 했다는 소식을 전한 바 있습니다. 남편과 시댁의 사랑을 듬뿍받는 안소미를 부러워하는 이들도 많았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어릴 적 일찍 이혼하신 부모님 덕분에 할머니와 살았다는 안소미. 가난한 형편에 봉고차에 살던 그는 10살이 되던 해 컨테이너로 살림을 옮긴 후에야 초등학교에 입학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부모님 두 분 모두 살아계시지만 원망이 너무 컸던 안소미. 방송에서 그는 사실 결혼식에 참여한 부모님은 실제 부모님이 아니라 대행 아르바이트였었다고 밝히며 시청자들과 함께 눈물을 흘리기도 했습니다.

‘든든한 버팀목인 엄마가 되는게 꿈’이라는 안소미. 그런 그의 사정과 마음을 잘 알고있는 남편과 시댁 식구들은 온 마음으로 사랑하며, 물심양면으로 힘이 되어주는 ‘진짜 가족’이 되어 주었다고 합니다.

안소미 TMI

대천에서 자란게 메리트였는지, 요리를 잘하는 편입니다. 가장 잘 하는 음식은 매운탕이라고 합니다.

2014년에는 닭치고의 후다닭으로 분장한 상태로 LG 트윈스 측의 시구자로 나서기도 했는데 이때 스트라이크존 앞에서 아래로 휘는 훌륭한 변화구를 구사해 야구팬들에게 호평을 받았습니다.

시구는 LG 트윈스에서 했지만, 이후 응원하는 야구팀이 밝혀졌는데, 한화 이글스 팬이라고 합니다.

2015년 8월에 찍은 화보가 공개되었는데, 글래머에 몸매도 상당히 좋다. 2018년 4월 14일, 동갑의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하였습니다.

한 달 뒤인 2018년 5월 22일, 비디오 스타에 출연하여 임신 6개월임을 밝혔습니다. 이후 2018년 9월에 딸을 출산했고, 동년 12월에 이런 사이다, 해봅시다 등등에 단역으로 출연했다가 2019년 3월 31일에 트로트라마를 통해 개콘에 본격적으로 다시 복귀했습니다.

여성 코미디언 중에서는 보기 드문 자동차 매니아인데, 첫 차로 그랜저HG를 타다가, 이후 메르세데스-벤츠 CLA를 탄 후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쿠페를 타다가 결혼 후에는 볼보 XC90으로 자가용 승용차를 바꾸었다고 합니다.

2020년 2월 10일 ~ 14일 인간극장에 출연했습니다. 가정사가 좋지 못했는데, 부모님은 본인이 태어난 지 얼마 안 돼서 이혼했고, 할머니랑 폭죽을 팔면서 컨테이너 박스와 봉고차를 전전하며 살았다고 합니다.

안소미는 현재 남편과 함께 남편의 고향인 당진으로 내려가 부모님과 함께 농사를 지으며 지내고 있으며, 스케줄이 있을 때마다 서울과 당진을 오가며 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행복한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더 큰 웃음 줄 ‘엄마’ 안소미를 응원합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둘이 합쳐 월급 30만원..” 무명시절 쌀 살돈이 없어서 빌리러 다닌 배우부부의 현재

📌 “이젠 좀 쉬어, 큰일나” 이제 톱스타 반열에 올랐는데도, 이틀에 한번 잔다는 여자연예인

📌 “어떻게 이런일이..” 전현무한테 기습키스 해놓고, 돌연 딴남자와 공개연애 밝힌 여자연예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