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아니라니까요” 지방에서 서울까지 옷사러 왔다가, 경찰한테 붙잡혀 파출소 간 남자 연예인..왜?

“어이없네..옷좀 살게요” 서울까지 옷을 사러 지방에서 올라온 배우가, 엉뚱하게 경찰한테 잡혀 아무것도 못했다는 일화가 있습니다.

가출청소년으로 오해를 받은것인데요. 무슨 사연인지 알아보겠습니다.

올 여름 영화 ‘한산: 용의 출현’에서 용맹하고 올곧은 이운룡 장군을 연기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박훈.

특히나 그가 맡은 캐릭터는 경상도 출신의 인물로 경상도 출신들이 봐도 손색없는 사투리 연기를 선보였습니다.

그래서 당연히 경상도 출신인가 싶지만 사실은 강원도 정선 출신인 그. 지난해 KBS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해 강원도만의 바이브가 가득한 사투리를 선보인 바 있습니다. 송은이에 표현에 의하면 ‘강원도의 산세’같은 그루브가 있다고 합니다.

아쉽게도 매체에서 강원도 사투리를 선보이면 어쩔 수 없이 희화화 된다고 아쉬움을 토로한 그. 학창시절 유명 메이커 옷을 입고 싶어 배추 농사 아르바이트로 번 돈을 들고 친구들과 서울로 올라온 적이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열심히 퇴비를 나르고 정당하게 번 돈으로 당당하게 서울로 상경한 박훈과 친구들. 하지만 당시 가출 청소년이 많다는 제보를 받은 경찰들이 역에 있었고, 혹시나 괜한 오해로 잡히지 않기 위해 강원도 사투리를 절대로 쓰지말자고 친구들과 결심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미 뙤약볕에서 땀흘리며 일한 덕분에 그을릴 대로 그을린 그와 친구들. 청량리 역 시계탑 앞에서 무심코 튀어나온 친구의 큰 목소리 “야 지금 몇시나?!” (강원도 사투리의 의문형은 ‘나’로 끝남.)

숨길 수 없는 강원도 사투리로 결국 경찰에게 발각되고 만 그와 친구들. 지은 죄도 없는데 모두 경찰의 손에 이끌려 경찰서로 붙잡혀 갔으며, 옷도 사지 못한 채 고향으로 내려올 수 밖에 없었던 웃픈 사연이 있었다고 합니다.

2000년대 중반부터 대학로에서 연극과 뮤지컬 무대에서 활약해온 박훈. 배우로 데뷔한지 10여년만인 2016년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중사 ‘최우근’ 역할을 맡으며 배우로서 주목받았습니다.

이후 드라마와 영화로 활동 영역을 넓히며 다양한 연기를 펼치고 있는 그는 올 초에는 ‘해적: 도깨비 깃발’에서 그 모습을 드러냈으며 ‘한산: 용의 출현’, ‘공조 2: 인터내셔날’에 연달아 출연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사운드트랙, 내일, 블랙의 신부, 빅마우스’까지. 올해 무려 3편의 영화와 4편의 드라마에 출연한 박훈. 내년 SBS 드라마 ‘법쩐’으로 다시 안방극장으로 복귀할 예정이습니다.

박훈 TMI

엄청난 예능감의 소유자입니다. 2021년 6월 28일 스튜디오 문나잇 출연 당시 초반부부터 하트를 연발하며 방송 내내 텐션을 높게 끌어올렸습니다.

아예 주변 배우들은 가공된 이미지라고 부른다고 합니다. 워낙 출연 작품에서 군인 역할도 많이 맡고 몸도 근육질이라 이미지가 카리스마와 관련된 쪽으로 만들어졌지만, 실제로는 입을 여는 순간 코미디를 하나 찍어도 되는 스타일이라고 합니다.

공교롭게도 707특임단 관련 캐릭터를 두 번이나 맡았습니다. 2016년 KBS2에서 방영한 태양의 후예 최우근의 계급은 중사였고 2019년 tvN 에서 방영한 60일, 지정생존자 장준하의 계급은 소령이었습니다.

반려묘를 키우고 있다. 자기 전에 꼭 하는 행동으로 반려묘를 불러 “같이 자자!”고 강력하게 어필하지만 눈길만 쓱 주고 간다고 합니다.

주변 사람들을 대놓고 잘 챙긴다고 한다. 아예 “나 이제부터 얘 챙길 거다”라고 언급하고 챙긴다고 합니다.

걸그룹 마마무의 팬입니다. 문별이 호스트로 있는 오디오쇼에 참석했을 때 방송 시작부터 “문대표님과 함께해 영광”이라며 팬심을 드러냈고, 방송 후반부에 2019년 SBS 연기대상에서 마마무가 ‘HIP’으로 축하무대를 꾸몄을 당시 본인은 시상자나 수상자도 아니었지만 마마무의 축하무대를 보러 연기대상에 참석했다는 에피소드도 밝혔습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이래뵈도 국대출신” 국가대표 상비군 하다 때려치고 연예인해 성공한 배우 5인

📌 “이게 상남자지” 첫만남때 추리닝에 슬리퍼 신었는데도 결혼에 골인한 야구선수

📌 “이야 이게 되네” 웃찾사 폐지되자, 경찰공무원 합격해 일한다는 미남 개그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