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Entertainment

“헉 정말이야?” 첫만남에 손잡기도전에 키스했다는 연예인 부부

2017년 결혼한 배우 주상욱과 차예련 부부. 드라마 ‘화려한 유혹’에 함께 출연한 것이 인연이 되어 결혼까지 성공해 슬하에 딸을 두고 했습니다.

아마 부부가 될 운명이었던 걸까요? 두 사람의 첫 촬영신이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입고 키스하는 신이었다고 알려져 큰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손도 잡기 전에 키스부터 작렬!)

두 사람은 연애하는 500일 동안 불가피한 일정이 없을 때를 제외하고 480일 가량을 매일 만났다고 합니다. 주상욱은 350번 정도 만났을 때 이 여자와 결혼해야겠다 마음먹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차예련은 지난 해 SBS ‘워맨스가 필요해’에 출연해 사실 연애당시 주상욱이 결혼할 생각이 없었다는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주상욱이 아니어도 결혼을 하고 싶었다는 차예련.

주상욱에게 “결혼할 생각이 없으면 헤어지자”고 했고 돌아온 답변은 “한 두 작품만 더하고 하고 하자” 결국 차예련은 헤어지자고 통보한 뒤 핸드폰을 끄고 잠수를 탔다고 합니다.

3일 내내 열심히 메시지를 보낸 주상욱의 톡을 하나도 읽지 않았더니 보냈던 문자를 다 캡쳐해 문자로 보낸 주상욱의 왠지 모를 그 노력이 가상하게 느껴져 3일만에 전화를 받았다고 한다. 주상욱 “죽을 것 같다. 한 번만 살려달라”며 빌었다고 합니다.

차예련에게 “주상욱씨에게 프러포즈를 어떻게 받았나”고 물었고, 차예련은 민망해하며 “못 받았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남편이 이벤트를 잘 못한다. 하기 전에 다 걸린다”고 말했습니다.

주상욱은 차예련과 결혼식 전 기자회견에서도 “프러포즈를 준비하다가 들켜서 하지 못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결국 둘은 결혼에 골인했고, 아이까지 낳고 잘 살고 있는데요.

꾸준히 작품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두 사람. 차예련은 지난 해 시즌 오리지널 ‘미드나잇 스릴러-팔로워’에 출연.

주상욱은 현재 KBS 대하 드라마 ‘태조 이방원’에 출연중인데 이어 tvN ‘환혼’에도 출연할 예정입니다.

X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