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00랑 결혼할래” 드라마에서 역할 맡았다가 진짜 검사랑 결혼한 모델출신 여배우

2001년 슈퍼모델 선발대회 죽음의조에서 한예슬, 공현주, 김빈우, 소이현 등과 함께 경쟁을 거쳐 수상의 영예를 거머쥔 배우 한지혜. 이후 2004년 드라마 ‘낭랑 18세’의 주연으로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이 드라마에서 검사와 사랑에 빠져 결혼을 하게 되는 역할을 맡았던 한지혜, 몇년 뒤 결혼을 하게 되면서 이 드라마가 다시 한번 언급되게 되는 일이 있었습니다.

재미있는 점이 드라마에서 검사와 사랑에 빠진 것 처럼 실제로도 검사와 결혼한 점도 있지만, 극 중 이동건이 맡은 캐릭터 이름이 권혁준이었고, 실제 한지혜의 남편은 정혁준 검사로 이름이 같아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친언니의 소개팅으로 만나게 되었다는 두 사람. 연예인이라 소개팅을 선호하진 않았는데 남편의 세가지 조건을 보고 마음에 들어 소개팅에 나갔다고 합니다.

첫번째는 믿음이 신실한 교회 신자라는 것. 한지혜와는 이후 성경 모임도 함께 다녔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두번째는 사법고시 1,2,3차를 다 한번에 패스 했다는 것. 세번째로 대표적 부촌인 평창동에 집이 있는 것이었다고 합니다.

이 후 남편의 집안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 한지혜의 시아버지는 국내 최초 생수 업계 대표로 88년 서울 올림픽 공식 생수 공급 업체에 선정되기도 했던 재력가 집안이었던 것입니.

재력가 집안 며느리에 검사 사모님이 된 한지혜. 이 후 남편의 미국 연수로 한동안 시카고 시내가 내려다보이는 월세 800만원짜리 집에서 지내 화제가 되기도 했었습니다.

한지혜는 작년인 2021년 6월 결혼 10년만에 딸아이를 출산하여 2019년 작 ‘황금정원’ 이후로 휴식기를 가지며 임신, 출산을 거쳐 육아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