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진짜야?, 그돈 다 언제쓰냐” 대기업 회장들도 부러워한다는 나영석PD 연봉수준

“본인 회사 회장급이네” 연봉만으로는 대기업 회장들 안부럽다는 예능계의 황금손 나영석 PD

웬만한 대기업 회장님보다 많이 받는다는 나영석 PD의 연봉이 화제입니다.

나영석 PD는 1976년생으로 올해 46세다. 2001년 KBS 공채 프로듀서 27기로 입사해 올해 16년 차에 접어들었습니다.

국민 예능 ‘해피선데이-1박 2일’의 메인 PD로 일했다. 2013년 CJ ENM으로 이직한 후 tvN에서 ‘꽃보다’ 시리즈, ‘삼시세끼‘, ‘신서유기‘, ‘윤식당‘ 등 다수의 히트작을 제작했습니다.

최근 새롭게 제작한 ‘지구 오락실’까지 히트에 성공하며 실패 없는 스타 PD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나 PD는 지난 2018년 연봉 2억 1,500만 원에 상여금 35억 1,000만 원을 받았다. 총액 37억 2,500만 원입니다.

나 PD의 상여는 2018년도 당시 ‘윤식당2’가 케이블 채널로는 이례적으로 19%대 시청률을 기록한 것이 주요하게 작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나 PD는 2019년 tvN 예능 ‘유 키즈 온 더 블록’에 출연해 ’40억 연봉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는데, “돈을 좀 받긴 했지만 그게 연봉은 아니다”라고 해명했습니다.

나 PD의 2020년도 연봉은 12억 2,900만 원으로 CJ ENM에서 5번째로 높았다. 이미경 CJ ENM 부회장(10억)과 이재현 회장(9억)보다 높은 금액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부회장과 이 회장의 경우 상여금을 제외한 금액입니다. 나 PD는 연봉에 있어서 대기업 오너와 대등한 금액을 받는 셈입니다.

2022년 공개된 상반기 대기업 총수 직군의 연봉을 보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급여 9억 7,000만 원에 상여 7억 7,000만 원을 받아 총 17억 400만 원의 보수를 받았습니다.

정 부회장의 어머니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이마트에서 급여와 상여를 합쳐 15억 3,000만 원 신세계에서 7억 2,000만 원을 받아 총 22억 5,000만 원을 받았습니다. 정재은 신세계그룹 명예회장도 같은 금액을 받았습니다.

CJ ENM 측은 나 PD 연봉에 대해 “사업 부문의 매출과 영업이익 지표 및 제작 콘텐츠의 시청률, 화제성, 콘텐츠 판매액 등 성과가 방영된 것”이라며 “상여금의 경우에도 업무 전문성 및 사업 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반영됐다”고 전했습니다.

👉 함께보면 흥미로운 뉴스 👈

📌 “딴따라가 어딜” 5살 연하 농구선수와 반대한 결혼한 걸그룹의 최신 근황

📌 “가업은 버리고 한다는게 고작..” 한 연예인이 아버지 사업 거절하고 하는 일

📌 “저 결혼한적 없습니다” 미혼인데 돌싱, 싱글대디로 오해받아 억울하다는 남자배우